본문 바로가기
  • 1인당 GNI 국민생활 비교 적합

    한 나라의 경제력이나 경제규모는 그 나라 국민 전체가 벌어들인 명목 국민총소득(GNI)으로 비교할 수 있다. 그러나 한 나라 국민의 생활수준 또는 복지수준을 비교하는 데는 1인당 국민소득(GNI)이 더 적합하다. 국민총소득 규모가 같아도 인구 수에 따라 한 사람에게 돌아가는 몫이 다르기 때문이다. 유엔(UN)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한국의 명목GNI는 6061억달러로 스위스(3295억달러)의 약 2배다. 그러나 한국의 인구는 스위스의 6...

  • IT제품값 하락에 油價 상승이 원인

    우리 경제의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이 물가불안 등을 유발하지 않고 달성할 수 있는 경제성장률을 뜻하는 잠재성장률(4%대 후반)에 육박했음에도 불구하고 국민들이 피부로 느끼는 체감경기는 여전히 별로 나아진 게 없다는 얘기가 자주 나오고 있다.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을 수 있다. 외환위기 이후 우리 경제 전반에서 양극화가 심화된 게 1차적 요인으로 꼽힌다. 양극화란 부자와 가난한 사람,대기업과 중소기업,수출기업과 내수기업 간 격차가 갈수록 ...

  • 한은,GNI증가부진→경기썰렁 상관없다

    국민소득 통계를 작성하는 한국은행은 최근 실질국민총소득(GNI) 증가율 정체가 국민들의 체감경기 회복 지연의 주범이라는 주장에 반론을 제기했다. 한은의 논리는 이렇다. 일반적으로 실질GNI 증가율이 실질국내총생산(GDP) 증가율보다 낮은 현상이 지속되면 지표경기와 체감경기의 괴리는 커진다. 그러나 이는 어디까지나 이론적인 차원의 얘기일 뿐 최소한 올해 상황은 그렇지 않았다는 것이다. 교역조건 악화로 인한 실질GNI 증가율 정체가 국민들의...

  • 스톡옵션 받은 金사장 대박 났다는데 스톡옵션이 뭐야…

    성공하는 기업의 핵심은 뭐니뭐니해도 사람이다.우수 인력을 보유하고 있느냐,아니냐에 따라 기업의 성패가 좌우된다.'한 사람의 천재가 보통 사람 만 명을 먹여 살린다'는 말이 나오는 것도 같은 맥락이다.그만큼 기업들은 우수 인력 유치에 사활을 건다. 기업들이 우수 인력을 붙잡기 위해 사용하는 방법 중에 스톡옵션(Stock Option:주식매입선택권)이란 것이 있다.많은 기업들이 스톡옵션을 도입하고 있지만,한쪽에서는 그 부작용을 거론하며 스톡옵션을...

  • 스톡옵션, 삼성은 "없앤다" LG는 "늘린다" 대조

    삼성과 LG가 스톡옵션과 관련,서로 다른 행보를 보여 관심을 모으고 있다. 삼성은 스톡옵션 제도를 전격 폐지한 반면 LG는 스톡옵션제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 삼성은 내년부터 스톡옵션제를 전격 폐지하겠다고 지난 9월 선언했다. 그룹 차원에서 스톡옵션제를 없앤 것은 삼성이 처음이다. 삼성은 대신 3년마다 업무 실적을 평가해 현금으로 보상하는 '장기 성과 인센티브제'를 도입하기로 했다. 외국의 핵심 인력 영입 등 특별히 필요한 경우에는 스톡옵션을 ...

  • 연료비 걱정없이 원하는 대로 '씽씽'

    '생김새는 UFO를 닮았다. 가속 페달을 밟으면 순식간에 시속 수백km에 이른다. 운전하다 피곤할 땐 자동항법장치 버튼만 누르면 자동차가 알아서 목적지까지 데려다 준다. 길이 막힐 땐 하늘을 이용한다. 환경오염? 걱정할 필요가 없다. 물을 연료로 사용하기 때문에 배기구에서 나오는 것도 오직 물 뿐이다. 목 마를 땐 마시기도 한다.' 미래의 자동차는 공상과학소설과 영화에서 이 같은 모습으로 그려져 왔다. 물론 아직까진 상상 속에서나...

  • 일본 하이브리드 왕국 .. 도요타, 특허 다량 보유

    하이브리드의 왕국은 일본이다. GM 등 미국업체가 연료전지에,유럽업체들이 고효율 디젤엔진 개발에 몰두할 때 도요타와 혼다는 하이브리드 카에 주목한 덕분이다. 도요타는 하이브리드에 관한 한 대부분의 기술을 특허로 갖고 있을 정도로 막강한 실력을 자랑한다. 1997년 세계 최초로 선보인 '프리우스'도 도요타의 작품이다. 누적 판매대수가 50만대를 넘어선 프리우스는 미국 등지에서 계약한 뒤 몇개월을 기다려야 차를 인도받을 정도로 상한가를 치고...

  • 한국 연료전지차 개발 주력 .. 2010년 양산계획

    "친환경차 개발에 미래가 달렸다." 세계 자동차업체들이 연료전지차 개발에 열을 올리고 있다. 연료전지차 시장을 선점한 업체가 앞으로 세계 1위 업체로 부상할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현재 이 분야에서 가장 앞선 기술을 갖고 있는 나라는 하이브리드 카의 선두주자인 일본이다. 도요타와 혼다자동차는 압축수소를 연료로 하는 연료전지차를 리스 형태로 판매하고 있을 정도다. 특히 차세대 연료전지차인 FCX를 보유 중인 혼다는 가정에서 도시가스(L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