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벙어리 영어교육' 이제라도 고치자

    얼마 전 모 대학에서 열렸던 노벨상을 수상한 어느 석학의 강연회에 간 적이 있었다. 그는 한 시간가량 강의를 한 후 학생들의 질문을 기다렸다. 하지만 그 누구도 손을 들지 않았다. 너무 조용해 공허함까지 느껴졌다. 동남아시아에서 유학 온 몇몇 외국 학생들의 질문이 있었을 뿐이다. 우리의 미래인 대학생들은 외국인 앞에서 한마디도 영어로 자신의 궁금한 점을 표현하지 못했다. 영어를 위해 희생한 그 많은 경제적 투자와 시간이 아깝게 느껴졌...

  • 성균관대 2005년 수시 1학기 기출문제

    I. 과 의 내용을 각각 요약하시오. II.아래 4개의 에 나타난 상반된 두 가지 주장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논술하시오.단 각 을 논거로 충분히 활용하고, 3개의 를 모두 인용하시오. ---------------------------------------------------------------------- 경제성장에 대한 현대사회의 강박관념에 가까운 관심에도 불구하고,계속적인 경제성장이 실제로 행복을 증진시키는지에 관한 공개토...

  • Baby Boomers 산업지도 바꾼다

    2차 대전 이후 경제가 호조를 보이면서 인구도 급증했다. 전쟁과 죽음의 쓰라린 기억이 출산을 장려했고 때맞추어 경제도 활황이었기 때문에 너도나도 많은 아이를 낳았던 시기가 바로 1940년대 후반과 1950년대다. 이때 태어난 사람을 베이비붐 세대라고 부른다. 베이비부머(baby boomers)는 미국 일본 한국 세 나라만 합쳐도 1억명에 육박한다 이 베이비붐 세대가 벌써 머리카락이 희끗희끗한 중.노년층이 되어가고 있다. 인구의 변동은 ...

  • 多주택자 세금 올려 투기 잡는다..정부 8.31 종합대책

    한덕수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은 지난달 31일 "집값이 2003년 10·29대책 이전 수준으로 내려가는 게 바람직하다"며 1가구 2주택 및 기준시가 6억원 이상 주택 보유자들에 대한 세제 강화 등을 골자로 한 부동산종합대책을 발표했다. 한 부총리는 이날 과천 정부청사에서 추병직 건설교통부 장관,이주성 국세청장 등과 함께 합동 기자회견을 갖고 '서민주거 안정과 부동산 투기 억제를 위한 부동산 제도 개혁방안'(일명 8·31대책)을 공식 발표했...

  • 수시 모집 특집 게재..Entrepreneur면 신설

    생글생글 Young 한국경제신문 독자 여러분,안녕하십니까. 수시 2학기 모집전형 시작일을 불과 10여일 앞두고 발표된 교육인적자원부의 논술 가이드라인이 새로운 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우리가 실험용 모르모트냐"고 분개하는 학생들도 많습니다. 본고사의 폐해를 막으려는 정부의 심정이야 충분히 이해할 수 있지만 수시로 바뀌는 교육제도,특히 시험일을 눈앞에 두고 새롭게 발표되는 제도는 큰 해악이 될 수 있다는 사실을 정부가 알았으면 합니다...

  • 산업생산 큰 폭으로 증가 등

    ◎산업생산 큰 폭으로 증가 지난달 산업생산이 6개월 만에 가장 큰 폭으로 늘어나고 소비재 판매 증가율이 30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경기회복 속도가 예상보다 빨랐던 것으로 나타났다. 설비투자도 한 달 만에 증가세로 반전돼 생산과 소비 투자 등 3대 경기지표가 모처럼 일제히 상승곡선을 그렸다. 그러나 수출 둔화세가 이어지고 있고,고유가 행진이 지속되고 있는 데다 지난달 31일 발표된 정부의 부동산대책으로 건설경기가 위축될 우려가 커 ...

  • 쌀이 남아 돈다는데 어떻게 해결하나

    이 기사는 쌀 소비량이 계속 감소하는 가운데 외국쌀 수입은 거꾸로 늘려야만 하는 상황에 대해 한국경제신문 1년차인 안정락 기자가 쓴 글입니다. 쌀시장 개방의 불가피함과 농업경쟁력 강화 필요성,국회 비준동의안 처리 문제 등에 대한 글로 독자 여러분의 일독을 권합니다. --------------------------------------------------------- 생각플러스 -국내 쌀값을 높게 유지하는 것이 사회 전체적으로 이득인가 ...

  • 실버산업 '활짝'

    베이비붐 세대는 사람 수에서 다른 모든 연령층을 능가할 뿐만 아니라 전쟁의 포화 속에 생존 문제가 시급했던 앞 세대와는 달리 직접 전쟁을 겪지 않았다는 점에서 확실히 튀는 세대였다. 이들은 권위주의와 전체주의를 거부했으며,'삶의 질'에 대해 처음으로 진지하게 고민했다. 앞세대와 대비되는 성향을 공유하고 있었기 때문에 일본에선 '덩어리'라는 뜻의 '단카이(團塊)'세대로 불릴 만큼 유독 자기들끼리 잘 뭉치는 것이 특징이다. ◆새로운 산업·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