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중국 환율은 달러 페그제

    환율 제도는 외환시장의 수요와 공급에 따라 환율이 시시각각으로 변하는 '자유변동환율제도'와 정부가 정한 수준으로 고정돼 있는 '고정환율제도' 두가지가 있다. 중국은 지난 1994년 고정환율제에서 관리변동환율제로 바꿨다. 관리변동환율제란 환율의 급등락을 막기 위해 상하 변동폭에 제한을 두는 것을 말한다. 정책 당국이 환율을 관리하는 제도다. 그러다가 중국은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직후 환율을 달러당 8.28위안으로 고정시키고, 하루 변...

  • 경상수지는 어떻게 구성됐나

    통계청이 지난 5월 30일 발표한 '4월중 국제수지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경상수지는 9억10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월별 경상수지가 적자를 나타낸 것은 지난 2003년 4월(2억1000만달러 적자) 이후 2년만에 처음이다. 12월 결산법인의 대외배당금 지급 등의 요인으로 소득수지 적자규모가 21억4000만달러에 달해 전달에 비해 14억 2000만달러가 확대된 것이 주요인이었다. 4월 배당금 송금규모는 24억4000만달러를 기록했다. ...

  • 4월 적자 원인은 외국인 배당금 탓

    통계청이 지난 5월 30일 발표한 '4월중 국제수지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경상수지는 9억10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월별 경상수지가 적자를 나타낸 것은 지난 2003년 4월(2억1000만달러 적자) 이후 2년만에 처음이다. 12월 결산법인의 대외배당금 지급 등의 요인으로 소득수지 적자규모가 21억4000만달러에 달해 전달에 비해 14억 2000만달러가 확대된 것이 주요인이었다. 4월 배당금 송금규모는 24억4000만달러를 기록했다. ...

  • 삼성전자 주식 20년만에 헉! 200배

    “애들한테나 물려주지 뭐.” 비싼 가격에 주식을 사들인 부모가 주가가 폭락해 자포자기에 빠져 이런 말을 하는 것을 여러분은 들은 적이 있는가. 언젠가 주가는 오를 것이고,그때까지 기다리면 매입 가격을 회복할 것이기 때문에 손실을 만회할 수 있다는 생각을 할 수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부모로부터 물려받는 주식이 가격이 폭락해 처분하지도 못하는 주식어서야 되겠는가. 정말로 좋은 주식을 물려받아야 한다. 좋은 주식은 집을 한 채 물려받는 것...

  • 헤지펀드 매니저가 한해 1兆 벌었다!

    지난해 1조원이 넘는 돈을 번 헤지펀드 매니저가 탄생했다. 미국 인스티튜셔널 인베스터스가 발행하는 잡지인 알파 매거진은 최근 실시한 조사 결과 에드워드 램퍼트 ESL 인베스트먼트 회장이 지난해 10억2000만달러의 수입을 올려 헤지펀드 매니저 가운데 1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헤지펀드 매니저의 연수입이 10억달러를 돌파하기는 알파 매거진이 4년 전 조사를 시작한 이후 처음이다. 램퍼트 회장은 증권가에서 버림받은 주식을 사들이는 것으로 유...

  • 13세 신문배달 소년이 세계 2위 갑부되다..'워런 버핏'

    신문배달을 하던 13세 소년이 있었다. 그는 신문배달로 번 25달러로 중고 핀볼 게임기를 사서 이발소에 설치했다. 게임기는 곧 7대로 늘어났고 그는 일주일에 50달러를 벌었다. 어렸을 때부터 이재에 밝았던 이 소년은 지금 75세의 노인으로 세계 2위의 갑부가 됐다. 세계 증권가에서 '살아 있는 전설'로 통하는 워런 버핏이 바로 이 소년이었다. 워런 버핏의 자산은 지난해 기준으로 45조원(약 440억달러)이다. 세계 1위 부자인 빌 게...

  • 디지로그 제품 한번 써볼까..기능은 디지털...감성은 아날로그

    디지털 제품에 아날로그 기능과 디자인을 가미한 디지로그(digilog) 제품이 틈새상품으로 떠오르고 있다. 기술 만능의 차가운 디지털 제품에 아날로그적 추억과 감성을 조화시킨 것. 대표적인 제품으로는 수동기능을 가진 디지털 카메라를 꼽을 수 있다. 최근 유럽 이미지출판협회(TIPA)에서 최고제품상을 받은 엡손의 '레인지파인더' 디지털 카메라 'R-D1'이 선도제품이다. 디카를 디카답게 만드는 디지털 센서가 내장돼 있으나 사진을 찍을 때마...

  • 한강에서 철갑상어 잡혔다

    국제적으로 멸종 위기에 처한 철갑상어가 한강에서 잡혔다. 서울시 한강시민공원사업소는 지난달 말 "한강에 서식하는 어종을 조사하기 위해 잠실대교 인근 잠실수중보에 쳐 놓은 그물에 길이 80cm가량의 철갑상어 2마리가 잡혔다"고 말했다. 철갑상어는 연안 또는 바닷물과 민물이 만나는 곳에 살며 알을 낳을 때에는 강을 거슬러 올라오는 회귀성 어종이다. 철갑상어는 2001년 12월 행주대교 북단 인근에서 2마리가 잡힌 적이 있고 60년대까지는 반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