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경기가 좋아졌는데 실업률은 여전?

    경제학 용어 가운데에는 자연과학에서 차용한 것들이 많다. 그 중에 가장 대표적인 것이 탄력성 개념이다. 물리학에 나오는 탄성의 개념을 '가격변화에 따른 수요변화 정도'를 측정하는 데 활용한 개념인 것은 누구나 다 아는 내용이다. 또 다른 예 가운데 하나가 다소 생소하긴 하지만 히스테리시스(Hysteresis)이다. 히스테리시스란 이력(履歷)현상이라는 조금 어려운 한자말로 번역되는 용어로,사전적 의미는 어떤 물리량(物理量)이 그때의 물리조...

  • 1918~1919년 스페인 독감 수천만명 목숨 뺏어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의한 독감은 10∼40년 주기로 인류에게 큰 재앙을 몰고 왔다. 이른바 '대(大)유행병'(Pandemic)의 일종이다. 1918년과 1919년 사이에 전 세계를 강타한 스페인 독감은 무려 2000만∼5000만명을 죽음으로 몰고간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당시의 희생자 규모는 제1차 세계대전을 능가하는 '재앙'수준이었다. 40여년 뒤인 1957∼1958년에 걸쳐 발생한 아시아 독감은 100만명,1968∼1969년의 홍콩...

  • 인간 대 인간 감염땐 대재앙 우려

    최근 한국을 찾은 이종욱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조류독감은 사스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불안정한 바이러스라서 사람과 사람 사이의 감염도 언젠가는 가능할 것"이라며 "준비가 안 된 상태에서 그런 사태를 맞게 되면 누구도 감당하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계는 지금 신종 전염병에 대한 '공포증'에 걸려 있다.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와 조류독감 등이 잇따라 세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과학자들은 인류에게 치명적인 신종 ...

  • 짧고 쉬운 문장이 최고?

    올해 노벨 문학상은 영국의 극작가 해럴드 핀터에게 돌아갔다. 한국의 원로시인 고은 선생도 유력한 후보로 거론됐으나 아쉽게 다음 기회로 넘기게 됐다. 1954년 노벨문학상 수상자인 어니스트 헤밍웨이는 '쉬운 글'로 영어 산문에 일대 혁신을 가져왔다고 평가받는 작가다. 과다한 수식을 배제한 채 간결하고 평이하게 서술하는,이른바 '헤밍웨이 문체'는 오랫동안 글쓰기의 본보기가 돼왔다. 특히 신문기자들에게는 수습시절 귀에 못이 박일 정도로 듣는 ...

  • 내년 1인당 국민부담금 465만원으로 늘어난다는데…

    한국경제신문 10월18일자 A2면 국민 한 사람이 납부해야 할 세금과 사회보장기여금 등 국민부담금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내년 1인당 국민부담금은 465만원으로 올해 426만원 보다 9.2% 늘어날 전망이다. 이 중 1인당 조세부담액은 내년에 356만원으로 올해 331만원에 비해 7.6% 증가할 예상이다. 관계자는 "사회복지 재정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에 국민부담금은 늘어날 수밖에 없다"며 "이런 추세는 급속한 ...

  • 예방백신 맞고 개인위생 철저히 관리해야

    조류독감은 현재까지 사람에서 사람으로 감염된 사례는 보고되지 않고 있다. 조류에서 사람에게 전염된 경우만 속속 나타나고 있을 뿐이다. 바이러스에 감염된 조류의 분비물이나 오염된 물을 접할 때 사람에게 전파될 수 있다. 이런 조류독감의 잠복기는 보통 2∼5일이며 초기에는 일반 독감과 비슷한 고열 및 몸살증상이 나타나다가 호흡곤란과 폐렴으로 발전한다. 치사율은 50% 이상으로 알려져 있다. 조류독감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우선 닭이나 오리,칠...

  • 비중높은 수리.외국어 집중공략을

    '생글생글 Young 한국경제신문'에서는 복잡해진 대학입시와 대학마다, 계열마다 다른 전형으로 인해 혼란을 겪고 있는 수험생의 고민을 덜어주기 위해 전문가의 입시상담 컨설팅 코너를 마련합니다. 대입 컨설팅 업계에서 오랜 경력을 쌓아온 김영일교육컨설팅(주) 김영일 소장이 상담을 전담합니다. 상담을 받고 싶은 학생은 e메일(consulting@01consulting@co.kr)로 보내주세요. 이름과 나이, 학교, 학년, 계열, 학생부 성적과 ...

  • 한국외대 BRICs 교육프로그램 .. 멀티플레이어 양성

    21세기 신흥 경제강국으로 떠오르고 있는 브라질(Brazil)과 러시아(Russia),인도(India),중국(China).BRICs로 불리는 이들 4개국의 영문 이니셜을 따서 만든 신조어다. 2003년 미국 증권회사인 골드만삭스 그룹이 만든 보고서에서 처음 등장한 이 용어는 이후 전세계적인 유행어가 됐다. 선진국 경제가 인구 고령화와 노동력 감소,사회복지비용 증가로 성장이 둔화되는 반면 이들 국가는 넓은 영토(세계 면적의 약 29%),풍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