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영어 이야기

    'brick and mortar'는 오프라인 점포 뜻해

    Woori Financial Group, South Korea’s fourth-largest financial holding company, will reinforce its wealth management service for high-net-worth individual clients despite growing controversy over local banks’ repeated reckless sale of high-risk financial products.“Trust and reliability lie at the heart of banking services. This year will be the first year laying the foundations for Woori Bank’s successful transition into a wealth management bank,” said Woori Financial Group Chairman Yim Jong-yong. Yim unveiled an ambitious goal to expand the financial group’s presence in the wealth management sector at home and abroad to catch up to bigger rivals.In three years, Woori Bank will open a total of 10 wealth management-dedicated banks across Korea including Seoul, Busan and Daegu despite the latest trend of closing brick-and-mortar banks amid accelerated digitalization. The center in Seocho manages funds worth about 1 trillion won in total for its clients.한국의 4대 금융지주사인 우리금융그룹은 국내 은행들의 반복되는 고위험 금융상품 판매에 대한 논란에도 불구하고 고액 자산가를 위한 자산관리 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다. 우리금융그룹 최고 경영자인 임종룡 회장은 “금융의 본질은 신뢰입니다. 올해를 우리은행이 자산관리 전문 은행이 되는 원년으로 삼겠습니다”라고 말했다.임 회장은 국내외에서 자산관리서비스를 확장해 경쟁 은행을 따라잡겠다는 야심 찬 계획을 발표했다.금융의 디지털화가 가속되면서 시중은행들은 점포 수를 줄이고 있지만, 우리은행은 3년 내 서울을 비롯해 부산·대구 등에 자산관리 특화 점포를 10곳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서울 서초구에 있는 자산관리센터는 1조 원에 달하는 고객자산을 관리하고 있다.해설인터넷·모바일 뱅킹의 등장으로 은행들은 점

  • 영어 이야기

    순풍은 'tailwind', 역풍은 'headwind'

    South Korean wind power companies such as SK oceanplant Co., HD Hyundai Electric Co. and CS Wind Corp. are expected to get a tailwind from Taiwan’s ambitious renewable energy policy, after the island nation’s President-elect Lai Ching-te takes office.Lai, the current Taiwanese vice president, was elected as the country’s new president, marking the ruling Democratic Progressive Party’s third consecutive presidential win. During his campaign, Lai proposed the most ambitious energy transition strategy among the four major candidates. He suggested that the share of renewables rise to 30% of the country’s energy mix by 2030 and to 60~70% by 2050.The country has announced plans to build offshore wind power facilities to generate a total of 15 gigawatts (GW) of electricity from 2026 to 2035, or 1.5GW per year. One gigawatt is enough to power 2.8 million households a year.SK오션플랜트, HD현대일렉트릭, 씨에스윈드 등 한국 풍력발전 업체들이 대만 라이칭더 총통 당선인 취임 후 대만의 야심 찬 재생에너지 전환 정책의 수혜를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현 부총통이 새 총통으로 당선됨으로써 대만은 집권 민주진보당(민진당)이 세 번 연속 대선에서 승리를 거두었다. 선거운동 기간 동안 라이칭더는 4명의 대통령 후보 중 가장 야심 찬 친환경 에너지 정책을 제안했다. 재생에너지 비중을 2030년까지 전체 에너지 사용량의 30%, 2050년까지 60~70%로 각각 늘리겠다고 제안했다.대만은 2026년부터 2035년까지 총 15기가와트(GW), 연간으로는 1.5GW 규모의 전력을 생산하는 해상풍력 발전설비를 건설할 예정이다. 1GW는 연간 280만 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규모의 전력량이다.해설최근 대만 대선에서 집권 여당인 민진당 라이칭더 후보가 당선됐습니다. 대만이 추진해온 친환경 에너지 정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

  • 영어 이야기

    유행하거나 인기를 끌 땐 'catch on'

    Samsung Electronics will premiere the next-generation flagship smartphone model Galaxy S24 at a Galaxy Unpacked event in Silicon Valley next week.The new model is said to be equipped with on-device AI, a technology that’s fast catching on in the tech world around the globe.“With the release of the Galaxy S24, we intend to shake up the global mobile market dominated by Apple and Google,” said a senior Samsung executive.This technology enables customized and personalized AI functions on smart gadgets such as smartphones, laptops and even in autonomous driving cars without internet connectivity. It will be the next ‘game-changer’ in the information technology sector.Samsung Electronics has already registered its AI phone trademark with the European Union Intellectual Property Office and the UK Intellectual Property Office.다음 주 실리콘밸리에서 열리는 갤럭시 언팩 행사에서 삼성전자는 차세대 플래그십 스마트폰인 갤럭시 S24를 선보일 예정이다.갤럭시 S24는 전 세계에서 빠르게 주목받고 있는 기술인 온디바이스 AI 기술을 탑재한 것으로 알려졌다.삼성전자 고위 임원은 “갤럭시 S24 출시를 계기로 애플과 구글이 지배하고 있는 글로벌 모바일 시장 판도를 뒤흔들어보겠다”고 말했다.온디바이스 AI는 스마트폰, 노트북 등 스마트 기기는 물론 자율주행차에서도 인터넷 연결 없이 개인 맞춤형 AI 서비스를 구현하는 기술이다. 정보기술(IT) 시장에서 차세대 ‘게임 체인저’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삼성전자는 이미 유럽연합 지식재산청과 영국 지식재산청에 AI폰과 관련한 상표 등록을 마쳤다.해설챗GPT 등장 이후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기술은 빠르게 발전하고 있습니다. 이제 AI는 우리가 사용하는 스마트폰에도 탑재돼 인터넷 연결 없이도 스마트폰을 통해 맞

  • 영어 이야기

    상품이나 서비스를 출시할 땐 'roll out'

    Carmakers in South Korea are slated to unveil new electric vehicle models at cheaper prices and roll out a string of new hybrid cars.Hyundai Motor Co., South Korea’s largest carmaker, recently decided to postpone the launch of the full-size electric sports utility vehicle IONIQ 7 by five months to December 2024.The delay in the launch of the new flagship model in its IONIQ EV series reflects waning demand for expensive EV models, according to industry officials.Kia Corp. will roll out the Kia EV3, a small-size electric SUV and the EV4, an electric mid-size sedan. The EV3 and the EV4 are priced in a range between $35,000 and $50,000 in the global market.Including government subsidies, the EV3's price could be lowered to around $23,000, or 30 million won.한국의 자동차 회사들은 저렴한 가격대의 신형 전기차를 출시하고, 하이브리드카도 잇달아 출시할 예정이다.한국 최대 자동차 회사인 현대차는 대형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인 아이오닉 7 출시를 5개월 연기해 2024년 12월에 선보이기로 했다.업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아이오닉 EV 시리즈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인 아이오닉 7 출시가 지연된 이유는 고가의 전기차 모델에 대한 수요 감소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기아차는 소형 전기 SUV인 EV3와 준중형 전기 세단 EV4를 출시한다. EV3와 EV4의 글로벌 판매 가격은 3만5000달러에서 5만 달러 사이로 책정됐다.정부 보조금을 포함한 각종 지원금을 적용하면 EV3 가격은 2만3000달러, 즉 3000만 원대로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해설기후변화에 대한 우려로 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해 자동차 회사들은 친환경차인 전기차와 하이브리드카를 생산하고 있습니다.하지만 일반 자동차보다 가격이 높아 전기차와 하이브리드카 판매는 예상보다 빠르게 늘지 않고 있습니다. 이런 우려를 반영해

  • 영어 이야기

    새로운 직책으로 지명하다 'tap'

    Kakao Corp., South Korea’s top mobile platform, has tapped its venture capital unit head as the new CEO to reform the startup-turned-conglomerate.Kakao said on Wednesday its CEO nomination committee appointed Chung Shina, CEO and managing partner of Kakao Ventures Corp., a wholly owned subsidiary of the operator of the country’s dominant mobile messaging app KakaoTalk, as its new chief executive.Chung is scheduled to replace current Kakao Corp., CEO Hong Euntaek and take office in March 2024 through approval by a general shareholders’ meeting and a board of directors’ meeting. “I feel a great sense of responsibility and duty to take over the new leadership at this critical time,” Chung said.“To meet the society’s expectations and standards, we will actively work for responsible management rather than autonomous management only for growth while focusing more on future core business sectors,” she said.스타트업으로 시작해 대기업 반열에 올라선 국내 1위 모바일 플랫폼 카카오가 기업 쇄신을 위해 벤처캐피털 자회사 사장을 신임 대표로 지명했다.카카오 CEO 후보 추천위원회는 카카오톡 100% 자회사인 카카오벤처스의 정신아 대표를 신임 대표로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정 대표는 홍은택 현 카카오 대표 후임으로 주주총회와 이사회 승인을 거쳐 2024년 3월 취임할 예정이다.정 내정자는 “중요한 시기에 새로운 리더십을 이어받게 되어 더없이 무거운 책임감과 사명감을 느낀다”고 말했다.그는 “사회의 기대와 눈높이에 맞출 수 있도록 성장만을 위한 자율 경영이 아닌 적극적인 책임경영을 실행하고, 미래 핵심사업 분야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해설카카오가 강도 높은 개혁을 위해 새로운 대표로 벤처캐피털 자회사 사장을 지명했다는 기사의

  • 영어 이야기

    착공하다 'break ground'

    Hyundai Motor Co., the world’s third-largest automaker along with its affiliate Kia Corp., on Monday broke ground on a dedicated electric vehicle factory in South Korea in its push to lead the global future mobility industry.Hyundai, the country’s top carmaker, is scheduled to complete the construction of the plant with an annual capacity of 200,000 EVs in 2025 with an investment of 2 trillion won ($1.5 billion) for mass production from the first quarter of 2026.“The dedicated EV plant marks another beginning toward the era of electrification for the next 50 years,” said Hyundai Motor Group Chairman Chung Euisun in a speech at the groundbreaking ceremony. “I am honored to share the dream of a company for a hundred years here.”The factory in the metropolitan city about 300 kilometers southeast of Seoul will be Hyundai’s first new domestic plant in 29 years since it built a facility in Asan in 1996.계열사인 기아자동차와 함께 세계 3위 자동차 회사로 자리매김한 현대자동차는 미래 모빌리티산업을 주도하기 위해 월요일 국내 전기차 전용 공장 기공식을 개최했다.우리나라 최대 자동차 제조사인 현대차는 공장 건설에 2조 원을 투자해 2025년 연간 생산 20만 대 규모의 전기차 공장 건설을 완료한 후 2026년 1분기부터 양산을 시작할 예정이다.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기공식에서 “전기차 전용 공장은 향후 50년 전동화 시대를 향한 또 다른 시작”이라고 말했다. 정 회장은 “100년 기업의 꿈을 이곳에서 공유하게 돼 영광"이라고 덧붙였다.서울에서 동남쪽으로 약 300킬로미터 떨어진 전기차 전용 공장은 1996년 현대아산 공장 준공 이후 29년 만에 처음으로 현대차가 국내에 건설하는 공장이다.해설현대차가 미래 전기차 시장 선점을 위해 국내에 신규 전기차 전용 공장을 짓

  • 영어 이야기

    중요한 직책을 맡기기 위해 훈련시키다 'groom'

    Shin Yoo-yeol, the eldest son of Lotte Group Chairman Shin Dong-bin, was promoted to lead the group’s new division to be launched within its holding company Lotte Corp., tasked with finding new growth drivers, during its regular executive reshuffle on Wednesday.With the promotion, the junior Shin has become the first third-generation family member of the South Korean conglomerate to take a senior manager role at its headquarters. He will also assume an executive position at both Lotte Corp. and Lotte Biologics Co.The 37-year-old son of the group chairman has been groomed for top manager roles mostly in Japan. Lotte Group, focused on food, retail and chemicals, is pivoting toward biopharma, healthcare and IT, respectively with Lotte Biologics, Lotte Healthcare and Lotte Data Communication Co. set to take central roles.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장남인 신유열 씨가 지난 수요일 발표한 정기 임원 인사에서 지주회사인 ㈜롯데에 만들어지는 신사업부를 이끌 실장으로 승진했다.이번 승진으로 신유열 씨는 롯데그룹 창업자 집안 3세대 출신으로는 처음으로 한국 본사에서 임원으로 일하게 되었고, 아울러 ㈜롯데와 롯데바이오로직스에서도 임원 자리를 맡을 예정이다.37세인 신유열 씨는 주로 롯데 일본 지사에서 일하며 롯데그룹 최고 관리자 자리를 맡기 위한 준비를 해왔다. 식품, 유통, 화학에 주력해온 롯데그룹은 롯데바이오로직스, 롯데헬스케어, 롯데정보통신을 주요 계열사로 거느리고 바이오, 헬스케어, IT 사업 등을 중심으로 성장을 꾀하고 있다.해설연말이 되면 각 기업들은 정기 임원 인사를 발표합니다. 올해 롯데그룹 정기 인사에서 창업주의 3세대가 상무에서 전무로 승진하면서 본격적인 경영 승계 준비를 시작했다는 기사의 일부입니다.예문 아랫부분에 ‘훈련을 받다’는

  • 영어 이야기

    흐름이 툭하고 끊어지다 'snap'

    South Korea’s factory activity waned last month, snapping its recovery streak in the previous two months largely due to a drop in chip production and shipments and leading the country’s overall industrial output to slow, government data showed. As the country’s retail sales and facility investment also contracted in the month, concerns are growing about the outlook of Asia's fourth-largest economy. According to data released by Statistics Korea on Thursday, the seasonally adjusted mining and manufacturing output in October dropped 3.5% from the previous month, snapping its growth streak in September and August with gains of 5.3% and 1.9%, respectively. Retail sales, a gauge of private consumption, also shrank 0.8% over the same period, reversing the direction just one month after snapping the three-month losing streak in September. Chip shipments decreased 29%, but chip inventories declined 9.6% on the double-digit fall in chip output. 지난달 한국 산업 생산이 감소세로 돌아서 이전 두 달 동안 보이던 회복 흐름이 중단됐다. 정부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산업 생산 감소는 주로 반도체칩 생산 및 출하량 감소로 인한 것이며, 이는 국가 전체 산업 생산량 둔화로 이어졌다. 같은 달 국내 소매판매와 시설 투자도 위축되면서 아시아 4위 경제대국의 향후 전망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통계청이 목요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계절 조정을 거친 10월 광공업 생산은 전월보다 3.5% 감소했다. 8월 1.9%, 9월엔 5.3% 각각 증가하던 수치가 하락세로 돌아선 것이다. 민간 소비를 나타내는 소매판매도 같은 기간 0.8% 감소해 3개월 연속 감소세를 끊었던 9월 기록이 불과 한 달 만에 역전됐다. 반도체칩 출하량도 29% 줄었지만, 생산량 두 자릿수 감소로 인해 칩 재고는 9.6% 줄어드는 데 그쳤다. 해설산업활동은 한 국가가 일정 기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