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경제 기타

    내년 1인당 국민부담금 465만원으로 늘어난다는데…

    한국경제신문 10월18일자 A2면 국민 한 사람이 납부해야 할 세금과 사회보장기여금 등 국민부담금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내년 1인당 국민부담금은 465만원으로 올해 426만원 보다 9.2% 늘어날 전망이다. 이 중 1인당 조세부담액은 내년에 356만원으로 올해 331만원에 비해 7.6% 증가할 예상이다. 관계자는 "사회복지 재정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에 국민부담금은 늘어날 수밖에 없다"며 "이런 추세는 급속한 ...

  • 경제 기타

    학교폭력 사건 뒤이은 인터넷 폭로‥ 근거없는 說 說 說

    지난 1일 부산의 한 중학교에서 H군이 동급생에게 구타당해 사망한 사건이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1일 오전 10시45분께 모 중학교 교실에서 피해자 H군이 책을 전달하다가 가해자인 C군을 스쳤고 기분이 상한 C군이 H군을 무자비하게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H군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5일 오전 숨을 거뒀다. 인터넷에는 피해자 H군의 명복을 빌고 학교 폭력이 가진 위험을 우려하는 글들이 하나 둘씩 올라오기 시작했다. 하지만 ...

  • 경제 기타

    '주식 = 도박' 인식 아직도‥ 시장원리 교육 시급

    주식은 현대인의 필수적인 자산증식 수단 가운데 하나다. 하지만 이런 중요성에도 불구하고 고등학교에서는 주식에 대한 교육이 부실하다. 주식 시장 자체에 대한 내용은 단 한 줄도 나와 있지 않다. 동남고 이주성군은 "신문에서 주식에 대한 이야기를 읽어 보기는 했으나 학교에서 배워본 적은 없다"고 말했다. 장충고 장정주군도 "학교에서 주식에 대한 내용은 들은 적이 없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주식을 도박으로 오해하고 있는 학생도 있다. S...

  • 경제 기타

    편지를 기다리며

    편지가 유난히 기다려지는 가을이다. 깊어 가는 가을날 빨간 우체통을 보면 문득 누군가에게 편지를 쓰고 싶고 때로는 막연히 누군가에게서 편지를 받고 싶어지기도 한다. 우리 주위에는 편지와 관련된 재미있는 사연을 갖고 있는 사람들이 많다. 섬마을 분교의 초임 교사였던 강연숙씨는 초임교사 시절 제자를 대신해 쓴 편지로 새 친구를 얻었다. 열 살박이 한 제자가 수업 시간에 쓴 동시를 방송국에 보냈는데, 라디오 방송을 들은 여대생 박춘희씨가 '도...

  • 경제 기타

    초중고 경제교과서 오류 투성이에 反기업 내용 많아

    "시장은 사람이 아닌 돈이 투표하기 때문에 비인간적일 수밖에 없다." "자본주의 사회에서 가난은 개인의 책임이나 운명이 아니라 잘못된 사회제도 때문…." "음식점에서 가족끼리 오붓하게 외식을 즐기는 모습이 흔히 눈에 띄는 데,(중략) 자기 가족밖에 생각하지 않는 이기주의가 엿보인다." 초·중·고등학교에서 쓰이는 경제관련 교과서에 개념의 오류가 많은 것은 물론 학생들에게 시장경제와 자본주의 체제,기업에 대해 나쁜 인식을 심어주는 문제성 내용...

  • 교양 기타

    2005년 성균관대학교 정시 논제

    - 영문 제시문은 한글 번역문으로 바꾸었음. 1. 은 한 학자가 문화와 관련해 음악에 대해 쓴 글이다. 이 글의 논지를 자세히 기술하시오. 호르크하이머와 아도르노가 강조했듯이,문화산업의 본질적 특성은 반복(재연)이다. 아도르노는 '대중적' 음악과 '순수한'음악을 대비시켜 이것을 설명한다. 아도르노의 초기 작업에 해당하는 1936년도 논문 '재즈에 대하여'에서 그는 "대중음악의 본질적 특성은 표준화"라고 주장했다. 그는 1941년 씌...

  • 커버스토리

    나라빚 늘면 어떻게 되지?

    국가 재정을 둘러싸고 논란이 뜨겁다. 나라빚이 너무 빠른 속도로 늘어나고 있다는 우려와 우리나라 복지수준을 끌어 올리기 위해서는 재정지출을 당분간 늘려야 한다는 견해가 팽팽히 맞서 있다. 최근 발표된 내년도 예산안은 이 같은 논란에 기름을 부었다. 내년에도 적자국채 발행이 불가피하다는 정부 발표가 나오자 국가 재정의 건전성을 놓고 갑론을박이 진행 중이다. 국가채무를 걱정하는 쪽에서는 "정부의 수입이 여의치 않은 상황에서 분배 위주의 정책...

  • 경제 기타

    콜금리 3년5개월만에 올랐다 ‥ 한은, 年 3.5%로…

    한국은행은 지난 11일 콜금리 목표치를 연 3.5%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기준금리를 올린 건 지난 2002년 5월(연 4.00%→연 4.25%) 이후 3년5개월 만에 처음이다. 박승 한은 총재는 이날 금융통화위원회 직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최근 경제 상황을 점검한 결과 내년에는 경제성장률이 5%로 잠재성장률을 웃돌고,소비자물가 상승률도 3%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됐다"며 콜금리 인상 배경을 설명했다. 한은의 낙관적인 경기 전망은 7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