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배당株가 투자 유망 하다는데 배당은 또 뭐지?

    '국내 상장사 외국인 배당액 사상 최대.''상장사 배당성향 선진국 수준.''배당주펀드 수익률 으뜸'…. 한국경제신문 증권면에서 자주 볼 수 있는 기사 제목들이다. 최근 들어 배당과 관련된 기사가 과거에 비해 부쩍 늘어났다. 아마도 주주 자본주의가 조금씩 정착되고 있다는 증거가 아닐까. 배당은 주주 자본주의의 핵심 요소다. 기업이 경영을 잘해 벌어들인 이익이 있다면 당연히 회사의 주인인 주주들한테 나눠주는 것이 주주중심 자본주의의 기본 ...

  • 배당기준일에 주식 보유해야 혜택

    기업들은 통상 매년 초 주주총회에서 배당을 결의한다. 이때 구체적인 배당금액과 배당률(액면가 대비 주당 배당금 비율) 등이 결정된다. 그러나 주주라고 해서 모두 배당받는 것은 아니다. 배당을 받으려면 전년도 12월 말 시점에 주주로 있어야 한다. 상장회사들은 1년 장사를 결산하는 12월 말에 그해 벌어들인 이익을 나눠줄 주주들을 확정짓기 때문이다. 배당을 위해 주주를 확정하는 날을 '배당기준일'이라고 한다. 따라서 이전에 주식을 갖고...

  • 한국의 투자 고수들 제2의 '워런 버핏'·'피터 린치' 꿈꾼다

    한국에는 미국의 워런 버핏이나 피터 린치에 비견될 만한 '투자 대가'들이 없을까. 증권거래소가 설립된 것이 1956년 2월이고 주식투자에 대한 일반인들의 관심이 본격적으로 생기기 시작한 것은 80년대 중반 이후였으니,우리나라에서 Master라고 불릴 만한 투자 대가들이 나오기에는 아직 이르다고 말할 수 있을 것이다. 외환위기의 굴곡을 거치는 과정에서 과거에 그나마 명성을 쌓아온 사람들 대부분이 무너졌으니 그 토양은 더욱 척박할 수밖에 없다....

  • 가자지구 철수는 샤론총리의 실용정책

    "유대인이 유대인을 쫓아냈다?" 이스라엘 정부가 서(西)아시아 팔레스타인 남서쪽에 있는 가자(Gaza)지구에 정착해 있는 자국민을 강제로 철수시켰다. 수난과 박해 속에서도 살아남았고,2000년 동안 나라 없이 지내면서도 전 세계에서 가장 강한 민족의식을 유지해 온 이스라엘에서 유례가 없는 일이 생긴 것이다. 이번 조치는 '팔레스타인 사람들에게 땅을 되돌려주기 위한 것'이다. 하지만 이번 일로 해서 중동 지역에 평화가 정착될 것이라고 믿는...

  • 가자지구의 앞날은

    이스라엘 정착촌 철수로 가자지구는 팔레스타인 사람들에게 되돌아갔지만 이 지역의 앞날이 밝지만은 않다. 이스라엘이 가자 지역이 테러 공격의 전초 기지가 되는 것을 막기 위해 영공 해상 육상의 국경 통제권을 계속 갖기로 했기 때문이다. 이스라엘은 팔레스타인이 무력 저항을 포기하면 국가 창설을 돕겠다는 전략을 세웠다. 그러나 팔레스타인 무장단체들은 나머지 영토들을 되찾기 전까지는 투쟁을 멈추지 않겠다는 입장이어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충돌은...

  • 3000년前 영토분쟁 시작

    구약성경에 나오는 신 야훼(Yahweh)가 유대교 신앙의 아버지 아브라함에게 "가나안(지금의 이스라엘)을 너와 네 후손에게 준다"고 약속한 시기는 기원전 2000년 전후로 알려져 있다. 그리고 모세가 유대민족을 이집트에서 탈출시켜 인도한 '약속의 땅'인 가나안으로 넘어온 때는 기원전 13세기로 추정된다. 모세와 유대민족이 가나안으로 들어간 비슷한 시기에 해양민족인 필리스틴(팔레스타인의 선조)이 가나안의 남부해안 지역으로 이주해왔다. 그때부...

  • 종교 어떤 차이 있나

    유대교와 기독교 이슬람교는 따지고 보면 공통의 신을 믿는 종교다. 부르는 이름이 다를 뿐 하나의 신만을 믿는 유일신 종교다. 그렇지만 신앙대상과 성전(聖典) 성도(聖都) 메시아(구세주) 등에서는 차이가 있다. 그 차이가 세 종교 간 분쟁의 씨앗이다. 유대교는 유일신교 가운데 가장 먼저 생겼다. 절대 유일신 야훼를 숭배한다. 구약성경과 탈무드 내용을 따르는 엄격한 계율을 강조하는 종교다. 기독교는 유대교의 신흥종교로 출발했다는 시각이...

  • 복골복? ‥ 복불복?

    누구나 한번쯤은 대박을 꿈꾸며 산다. 평소 복권이라면 거들떠보지도 않던 A씨는 집 밖으로 나오자마자 로또 복권부터 샀다. 간밤에 좋은 꿈이라도 꾼 걸까? 하지만 짐짓 태연한 듯이 이렇게 말했다. "당첨 되고 안 되고는 복골복이다." 우리가 흔히 쓰는 말이더라도 직접 사전을 찾아보지 않으면 정확한 뜻을 모르는 말들이 의외로 많다. '복골복' 같은 말은 '복걸복' '볶을복' 등으로 변형돼 쓰이기도 하는데,막상 사전을 찾으면 나오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