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생글+ 기타

    서강대학교 경제학부‥ '서강학파' 명성 잇는다

    그대는 '서강학파'를 아는가. 서강학파는 1970~1980년대 우리나라 경제정책을 주도한 서강대 경제학과 교수 출신 이코노미스트 집단을 지칭한다. 재무장관과 경제부총리를 역임한 서강학파 3인방인 남덕우 김만제 이승윤은 1970년대 한국 경제의 성장 동력을 키운 주역들로 평가받는다. 현재도 여의도 증권가 유명 애널리스트,은행 임직원 등 금융권에서 '서강학파'의 명성은 고스란히 이어지고 있다. 1960년 개교한 서강대가 짧은 기간에 명문대로...

  • 생글+ 기타

    생글생글+ CD 발간‥ 전국 서점에서 판매

    '논술의 진정한 강자가 나왔다.' '논술쓰기 테크닉'에만 함몰돼 있던 대입 논술교재 시장에 '무엇을 어떻게 쓸 것인가'라는 신선한 화두를 던지며 등장한 고교생 경제신문 '생글생글'이 CD로 발간돼 전국 주요 서점과 인터넷서점 등에서 판매되고 있다. 제품명은 '논술의 帝王 생글생글+EPISODE Ⅰ'. 한국경제신문 경제교육연구소는 경제교육 및 고교생 논술 교재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생글생글' 창간호부터 15호까지의 PDF파일과 기자...

  • 경제 기타

    "학교급식 우리농산물 사용 조례는 무효" 판결 파장.. 학부모 반발

    우리농산물을 사용하도록 규정한 광역자치단체의 조례가 무효라는 법원의 판결에 대해 학부모와 시민단체가 반발하고 있다. 특히 교육현장 일선에서 급식 상태를 검수하고 모니터링하는 급식소위원회 소속 학부모들이 충격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학교급식은 2001년 이후 학교에서 일반화됐다. 일부 고등학교들을 제외하면 전국의 인문계 고등학교에서 하루에 두 끼 또는 세 끼까지 급식을 하고 있다. 학교 내 식중독 발생 등 각종 사고에 대비하고 친환경 우리 ...

  • 경제 기타

    예체능 교육도 내신점수 치중.. 입시에 밀려 창의성은 뒷전

    "학교는 무엇을 위해 다닌다고 생각하십니까?" "학교에서 주는 내신점수를 받기 위해 다니는 거 아닌가요?" 한 고등학교 1학년 학생의 대답이다. 새롭게 적용되는 대학 입시제도에 따라 각 고등학교에서 치러지는 내신 시험은 더 중요해졌다. 고등학교 학생들은 앞으로 12번의 수능을 치른다고 표현할 만큼 내신 비중이 커진다. 예체능 교육은 학생들의 몸을 단련시키고 다양한 개성을 키우기 위한 것이다. 하지만 이런 예체능 교육의 본질도 입시 과...

  • 경제 기타

    대중교통은 무법자

    법을 무시하고 함부로 거칠고 험한 행동을 하는 사람을 무법자라고 부른다. 현대인의 중요한 삶의 공간이라 할 수 있는 찻길에도 이런 무법자가 있다. 바로 시내버스와 택시 등의 대중교통이다. '편리하고 안락하며 저렴한 비용으로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등장한 대중교통이 어느새 '도로의 무법자'가 돼버린 것이다. 아이디가 yabiyoung인 한 누리꾼은 "차선 변경할 때 대부분 백미러도 안 본다. 무작정 끼어들기 식이다"라며 시내버스의 횡포를 ...

  • 17. 왜곡된 정보를 주는 그래프들

    지난주에는 가상적인 사례로 그래프가 왜곡될 수 있는 경우를 설명했다. 이번 주에는 우리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실제 사례들을 보자. [1] 첫 번째 예는 가장 흔한 것으로 그래프의 밑 부분을 잘라내는 것이다. 신문에 제시되는 많은 그래프가 지면 절약 등의 이유 때문에 이런 식으로 그려진다. 이런 그래프는 원래의 차이를 부풀리기는 하지만 속임수가 아닌 완전히 그래프이다. 화석연료란 태울 때 이산화탄소를 배출하는 석탄,석유 등의 연료를...

  • 17, 신문 속에 들어간 세상 (2)

    우리는 교과서에서 배우는 내용이 너무 막연하다는 생각을 할 때가 있다. 민주주의,세계화,정보화와 같은 얘기들은 일상적으로 많이 들었지만 막상 구체적으로 설명을 하라고 하면 교과서에서 본 내용 중 일부를 피상적으로 할 수 있을 뿐이다. 하지만 신문의 기사는 매우 '구체적'이다. 신문은 우리의 현실에서 일어난 실제 사건을 보여준다. 그것만큼 구체적인 것이 또 어디 있겠는가! '가난한 대학생, 텅 빈 페이지 하나로 1억 대박 인터넷 성공 ...

  • 학습 길잡이 기타

    17. 단락의 전개방식

    이번에는 1843년 영국의 런던에서 창간된 주간 경제전문지 이코노미스트의 온라인 기사에서 발췌했다. 통합교과적인 수능 시험에 맞는 경영 경제학에 관한 내용이 담겨있다. 여러 매체를 통해 들어봤음직한 빅맥 지수와 그것이 나타내는 바에 관해 경영,무역학적으로 접근했다. 몇 가지 경제 용어가 까다롭게 느껴지기는 하겠지만 전체 맥락을 파악하는 데는 큰 무리가 없을 테니 아래 지시 사항대로 죽 읽어나가기 바란다. 주어진 글에 대한 지시문을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