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경제 기타

    편견 없이 다문화를 바라보자 등

    편견 없이 다문화를 바라보자 ‘다문화’란 한 사회 안에 여러 민족이나 여러 국가의 문화가 혼재하는 것을 이르는 말이다. 여느 개방된 나라처럼 우리나라도 다문화 사회로 인정받고 있지만, 아직 고등학생들의 다문화 사회에 대한 인식과 이해는 부족하다. 불법체류자의 아이들에 관한 이야기가 연이어 신문에 실리며 다문화 가정이 또 한 번 주목 받고 있다. 불법체류자들은 자신의 아이의 출생신고를 자국 대사관에 할 수 없다. 신분이 ...

  • 경제 기타

    세계 거리 춤축제가 살린 지역경제 등

    세계 거리 춤축제가 살린 지역경제 최근 서울 동대문구 장한로에서 세계 거리 춤축제가 열렸다. 올해로 벌써 네 번째다. 6차선 대로에 차량을 통제하고 치른 대규모 행사였다. 세계 문화가 함께 참여한 부스들과 화려하고 즐거운 춤과 음악 행진을 보면서 사람들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원래도 북적였던 장안사거리는 많은 사람들로 더욱 붐볐다. 기존의 각종 가게도 손님들로 인산인해를 이루었다. 축제 덕분에 주변 상권도 덩달아 흥겨워하고 있었고 이틀 동안...

  • 경제 기타

    나의 홈스쿨링을 소개합니다 등

    나의 홈스쿨링을 소개합니다 필자는 홈스쿨링을 초등학교 2학년부터 시작했다. 이유는 천식 때문이었지만 자발적으로 선택했다. ‘홈스쿨링’은 사람들에게 낯선 단어일 것이다. 필자에게 어떤 사람은 부정적인 시선을 보내고 또 다른 사람은 신기한 눈으로 쳐다보며 질문을 한다. 홈스쿨링은 말 그대로 집에서 학업을 진행하는 학교생활이라고 할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홈스쿨링에 대해 궁금해 한다. 많이 들었던 질문은 ‘아침에...

  • 경제 기타

    드론…관련 법을 잘 알고 즐기세요 등

    드론…관련 법을 잘 알고 즐기세요 한 사람의 조종으로 50대의 드론을 비행시킨 성과가 최근 외신을 통해 알려졌다. 미국 해군대학 연구팀이 제작한 ‘제피르’(Zephyr) 드론은 강력한 와이파이(Wi-Fi) 기능을 통해 서로 ‘의사소통’을 하며 비행한다고 한다. 이는 종래의 드론에 사용되는 신호와는 달리 중첩되더라도 교란현상이 일어나지 않는다고 한다. 드론의 쓰임새가 여러 방면으로 확산되고...

  • 경제 기타

    한·중 청소년 국제교류가 남긴 것 등

    한·중 청소년 국제교류가 남긴 것 글로벌 시대에 맞춰 여성가족부가 주관하는 다양한 국제교류 프로그램이 인기를 끌고 있다. 그중 한·중 청소년 교류는 양국 청소년 간의 상호 이해를 증진하고 협력관계를 구축하기 위한 목적으로 2004년부터 실시되고 있는 교류 활동의 하나이다. 이번 인터뷰를 진행한 2014년 1차 파견단은 6월4일부터 10일까지 칭다오, 웨이팡, 베이징 등 세 곳을 방문하였다. 우수파견조로 선정되어 여성가...

  • 경제 기타

    독일식 흡수통일

    분단국인 대한민국은 독일 통일을 늘 부러워한다. 베를린 장벽이 무너진 지 25년이 지난 지금 통일독일은 많은 문제점을 극복해나가고 있다. 통일의 혼란을 딛고 독일은 유럽 최강의 나라로 우뚝 섰다. 서독이 동독을 흡수통일한 독일. 한반도도 대한민국이 통일해야 미래가 있다. 생글기자들이 통일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에 대한 다른 학생들의 의견을 환영한다. (02-360-4054) ■찬성 / 독일처럼 우리가 북한을 흡수해야 한반도에 미래가 있...

  • 경제 기타

    김해장유고는 동아리로 스트레스 푼다 등

    김해장유고는 동아리로 스트레스 푼다 “김해 최고 성적 경남에서 23위, 지역 유일 전 영역 1~2등급 비율 10%.” 경남 김해시 장유동에 위치한 장유고는 평범한 인문계이지만 특목고 못지않은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이런 좋은 성적의 비결은 학업에 집중하기 좋은 학교 분위기와 학생들의 열정도 있지만 학생들의 학업 스트레스를 풀어주는 학교의 노력이 톡톡히 한몫 거든다. 먼저 장유고 학생들의 스트레스 해소방법 중 첫 번째...

  • 경제 기타

    대전용산고 '미르메 참사람'을 아시나요? 등

    대전용산고 ‘미르메 참사람’을 아시나요? 대입면접을 위해 각 대학의 인재상들을 낱낱이 꿰고 있어야 하는 지금, 과연 자신이 다니고 있는 고등학교의 인재상을 아는 사람은 몇이나 될까? 잘 알려지지도 않았을 뿐더러 대학의 인재상만 존재하고 정작 고등학교의 인재상은 분명하지 않은 세태이다. 하지만 대전용산고등학교는 분명한 인재상이 존재한다. 이름하여, ‘미르메 참사람’. 용산의 ‘용&rsqu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