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생글생글 587호 2018년 3월 26일

테샛 공부합시다

[테샛 공부합시다] 국가공인 경제이해력 검증시험 TESAT 맛보기

문제 지난해 11월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했다. 이에 따라 예상되는 결과로 옳지 않은 것은?

① 원화가치 하락
② 채권가격 하락
③ 통화증가율 감소
④ 실질 GDP 감소와 물가 하락
⑤ 총수요 감소로 인한 경제성장 둔화

해설 중앙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하면 국내 금리가 해외 금리보다 상대적으로 높아져 원화가치가 상승한다. 채권가격은 금리와 반대 방향으로 움직이므로 채권가격은 하락한다. 중앙은행이 기준금리 인상을 단행하는 것은 과열된 경기를 조정하기 위한 수단이기도 하다. 따라서 통화증가율 감소, 실질 GDP 감소와 물가 하락을 이끌 수 있다.

정답 ①

문제 다음은 신문 기사의 일부이다. (가)에 들어갈 용어는?

중견 주택업체인 A건설이 대형 건설회사인 D건설 인수 우선협상자로 선정됐다. 지난해 시공능력 순위만 보면 각각 13위와 3위다. 새우가 고래를 삼켰다는 말이 나오는 이유다. 무리하게 자금을 동원해 D건설을 인수했다가 그룹 존폐 위기를 겪은 K그룹처럼 (가)을(를) 우려하는 목소리도 나온다.

① 승자의 저주
② 최후통첩게임
③ 부분의 역함수
④ 블랙스완의 도래
⑤ 지붕 위를 걷는 죄수

해설 승자의 저주는 경쟁에서 이겼지만 승리에 이르기까지 지나치게 많은 것을 쏟아부음으로써 결과적으로 너무 많은 것을 잃는 것을 일컫는 말이다. 인수합병(M&A) 때 너무 높은 가격에 인수함으로써 인수 주체의 발목을 잡는 현상을 이야기할 때 사용된다. M&A 경쟁이 치열할 때 인수를 희망하는 기업은 매물로 나온 기업의 성장잠재력이 인수자금을 능가할 만큼 충분하다고 생각하면 지나치게 비싼 값을 치르고서라도 대상 기업을 인수한다. 하지만 나중에 경기 침체, 기업 자금 사정 등으로 인수자금을 마련하려고 빌린 돈의 이자를 감당할 수 없는 상황에 몰리면 M&A 매물을 사들인 기업마저 휘청거릴 수 있다.

정답 ①

문제 총공급곡선을 왼쪽으로 이동시키는 충격이 발생했다. 이와 관련한 설명으로 옳지 않은 것은?

① 생산요소 비용이 상승했기 때문이다.
② 경기부양을 위해 통화량을 늘리면 물가가 더욱 상승한다.
③ 물가는 상승하고 GDP는 하락하는 스태그플레이션 상황이다.
④ 물가 안정을 위해 통화량을 줄이면 GDP는 더욱 하락한다.
⑤ 불경기 상황이므로 재정지출을 늘리더라도 인플레이션은 일어나지 않는다.

해설 총공급 감소로 총공급곡선이 왼쪽으로 이동해 물가가 상승하는 현상을 비용인상 인플레이션이라 한다. 총공급곡선이 왼쪽으로 이동하는 요인으로는 석유와 같은 원자재 가격 상승, 생산성 증가율보다 높은 노동자의 과도한 임금 인상 등이 있다. 이는 생산요소 비용을 상승시켜 총공급곡선이 왼쪽으로 상향 이동한다. 비용인상 인플레이션은 물가 상승과 더불어 경기 침체가 함께 나타나는 스태그플레이션을 발생시킨다. 이런 상황에서 침체된 경기에 대응하고자 통화량을 늘리거나 재정지출을 증가시키면 인플레이션은 더욱 심화된다. 반면 물가 안정을 위해 통화량을 줄이면 경기는 더욱 침체돼 정부나 금융당국이 정책 대응에 어려움을 겪는다.

정답 ⑤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