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생글생글 555호 2017년 5월 22일

테샛 공부합시다

[''테샛'' 공부합시다] 국가공인 경제이해력 검증시험 TESAT 맛보기

[문제] 기업들이 적대적 경영권 위협 시도에 방어할 수 있는 수단을 <보기>에서 모두 고르면?

<보기>

가. 포이즌필 나. 그린메일 다. 곰의 포옹

라. 황금낙하산 마. 황금주 바. 흑기사

① 가, 나 ② 가, 다, 라 ③ 가, 라, 마 ④ 나, 다, 마 ⑤ 라, 마, 바

[해설] M&A 관련 주체가 상호 합의와 정해진 절차에 따라 기업 인수 혹은 합병을 추진하는 경우를 우호적 M&A라고 한다면 어느 한편이 상대 기업의 의사에 반하여 강제적으로 경영권을 탈취하고자 하는 경우를 적대적 M&A라고 한다. 이런 적대적 M&A 방어수법에는 백기사, 팩맨, 포이즌필, 황금낙하산, 황금주, 차등의결권 주식 등이 있다. ‘포이즌필(poison pill)’은 적대적 M&A가 벌어질 경우 기존 주주들에게 시가보다 훨씬 싼 가격에 지분을 매입할 수 있도록 미리 권리를 부여함으로써 적대적 M&A 시도자로 하여금 지분 확보를 어렵게 해 경영권을 방어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다. ‘황금낙하산(golden parachute)’은 임원 해임 때 거액의 퇴직금이나 스톡옵션, 보너스를 지급하도록 정관에 명기해 공격자의 인수 부담을 늘리는 전략이다. ‘황금주(golden share)’는 보유한 주식의 수량이나 비율에 관계없이 기업의 중요 경영 사안에 대해 거부권을 행사할 수 있는 권리를 가진 주식이다.

정답 ③

[문제] 실질이자율과 명목이자율 사이의 관계를 옳게 나타낸 것은?

① 실질이자율 = 명목이자율 ÷ 물가상승률

② 명목이자율 = 실질이자율 ÷ 물가상승률

③ 명목이자율 = 물가상승률 × 실질이자율

④ 명목이자율 = 실질이자율 - 물가상승률

⑤ 실질이자율 = 명목이자율 - 물가상승률

[해설] 이자율은 명목이자율과 실질이자율로 나눠볼 수 있다. 명목이자율은 인플레이션을 감안하지 않은 이자율이며, 실질이자율은 인플레이션을 감안해 조정한 이자율로 명목이자율에서 인플레이션율을 뺀 것(실질이자율=명목이자율-인플레이션율)이다.

정답 ⑤

[문제] 다음 사례에 나타난 실업의 종류를 순서대로 옳게 나열한 것은?

· 난방 수요를 석탄 연료에서 가스 연료로 바꾸는 사람이 많아지면서 탄광에서 일하던 민기는 일자리를 잃었다.

· 여행사에서 일하던 은정은 새 회사로 옮기기 전 여름 한 달간 집에서 쉬고 있다.

① 자발적 - 경기적 ② 자발적 - 계절적 ③ 마찰적 - 구조적

④ 구조적 - 계절적 ⑤ 구조적 - 마찰적

[해설] 실업의 종류에는 마찰적, 경기적, 구조적, 계절적 실업 등이 있다. 마찰적 실업은 근로자들이 자신의 취향이나 기술에 맞는 적절한 직업을 찾는 과정에서 일시적으로 생기는 실업이다. 더 나은 직장을 찾기 위한 자발적 실업인 것이다. 반면 경기적 실업은 경기 침체로 인해 발생하는 실업이고, 구조적 실업은 산업 구조의 변화에 따라 발생하는 실업으로 주로 사양산업에서 발생한다. 계절적 실업은 특정 계절에 일자리가 없어지는 실업이다. 문제에서 민기는 석탄산업이 사양산업화되면서 일자리를 잃었으므로 구조적 실업에 해당하며, 은정이는 직장을 옮기기 전 일시적으로 마찰적 실업 상태에 있다고 볼 수 있다.

정답 ⑤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