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2018 생글기자 선발

2018-05-23 08:54
조회수: 2384
첨부파일: 생글기자 신청서17.hwp




생글생글 독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한국경제신문이 발행하는 국내 최고 중·고교 경제·논술 신문 생글생글(생각하기와 글쓰기)이 제14기 고교 생글기자와 제7기 중학생 생글기자를 선발합니다. 선발 인원은 100명으로 고교생 80명, 중학생 20명입니다.

생글기자는 중·고교생만이 참여할 수 있는 언론 활동입니다. 생글기자들은 학생기자로서 학교 소식과 지역 소식뿐만 아니라 국내외 경제 문제 등에 대한 글을 써 생글생글신문에 게재할 수 있는 특권을 가집니다. 이 때문에 생글기자 활동은 학생들이 학창 시절 누릴 수 있는 최고의 무대로 정평이 높습니다.

생글기자는 특히 전국적으로 학교의 명예를 빛낼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됩니다. 자신이 쓴 글이 학교이름과 함께 매주 생글신문에 실려 전국 1300여 개 중·고교로 배달된다고 생각하면 어떤 의미인지를 알게 됩니다. 생글기자 활동만큼 학창 시절 기억에 남는 활동도 드물 것입니다. 생글기자들이 꾸미는 지면은 매주 20~21면에 실립니다.

생글기자 활동은 훗날 기자를 꿈꾸는 학생에게는 더없이 좋은 기회이자 경험이 될 것입니다. 설령 기자를 꿈꾸지 않더라도 생각하는 힘과 글쓰기 실력을 키우는 데 생글기자 활동은 큰 도움이 됩니다. 처음 글을 쓸 때와 나중에 활동을 끝마칠 때쯤 느끼는 글쓰기 실력은 큰 차이를 보입니다.

생글기자는 다른 매체들이 형식적으로 진행하는 학생기자 활동과 차원이 다릅니다. 생글생글 편집진이 고쳐주는 철저한 글쓰기 관리와 생글 선후배 기자 간 멘토·멘티 활동, 대입 및 고교입시 정보 교환은 생글기자만이 가질 수 있는 장점입니다. 생글기자를 거쳐 대학에 들어간 선배들이 직접 만든 ‘한경 생글기자 동문회’도 있습니다. 생글기자 동문은 700명으로 구성돼 있습니다.

생글기자들이 글로 쓸 수 있는 분야는 다양합니다. 관심 분야가 모두 글쓰기의 주제가 될 수 있습니다. 본인이 써서 보낸 기사는 한경 데스크 출신 편집진의 수정과 첨삭을 거쳐 생글생글신문에 얼굴 사진과 함께 게재됩니다.

생글기자에 도전하세요. 선발 자격 제한이 없습니다. 학창 시절에 무엇인가 색다른 활동을 하고 싶은 학생이라면 누구나 환영합니다. 성적, 남녀, 교장추천장 첨부 등의 제한이 없습니다. 생글생글 홈페이지(sgsg.hankyung.com)에 있는 자기소개서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뒤 이메일(nie@hankyung.com)로 보내면 됩니다. 얼굴 사진을 꼭 넣어주세요. 이메일을 보낸 뒤 잘 접수됐는지 여부를 전화로 한 차례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접수기간은 5월21일부터 6월18일까지입니다. 합격자 발표는 6월25일자 생글생글 지면과 홈페이지에 게재됩니다. 테샛성적 우수자와 테샛경제캠프 참가자는 선발 시 가산점이 부여됩니다. 여러분의 멋진 도전을 기다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