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생글생글 609호 2018년 10월 8일

뉴스

[고교 경제 캠프] "멘토 선배들과의 대화가 큰 동기 부여 됐죠"

예전부터 막연하게 돈의 흐름에 대해서 관심을 갖고 있었고, 고등학교에 올라와서는 경제라는 현상이 굉장히 인상 깊게 다가왔다. 최근 논란이 많은 최저임금제와 같이 정부의 작은 정책 하나가 시장 전체에 큰 영향을 주는 점이 가장 신기했는데, 그렇기 때문에 더욱 공부를 많이 하고, 조심스럽게, 균형을 맞추어가며 잘 다뤄야 하는 것이 바로 경제라는 것을 깨달았다. 하지만 내가 다니는 고등학교에 경제 선생님께서 계시지 않아서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없는 상황이었다. 그러던 중 한경 주최 리더스 캠프를 알게 되어 바로 신청했다. 지난 8월2~3일 연세대 송도 캠퍼스에서 열린 경제 리더스 캠프의 모든 프로그램은 나에게 큰 도움이 되었다. 그중 가장 도움이 컸던 것은 SKY 선배들과의 대화였다. 선배님들이 걸어왔던, 앞으로 우리가 걸어가야 할 길을 질문할 수 있는 시간이었는데, 질문하는 즉시 틀에 박히거나 정제되지 않고 자연스럽게 내뱉는 모든 말씀이 나에게 큰 동기를 부여해 줬다. 또한 뛰어난 강의를 해주신 세 분의 교수님 덕분에 자칫하면 어렵게 느낄 수도 있는 경제의 전체적인 맥락을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었다.

처음에 경제학과를 가고 싶다는 생각을 했을 때는 안될 것이라는 생각을 했지만 리더스 캠프를 다녀온 지금, 어떤 마음가짐으로 어떻게 노력을 해야 하는지 앞으로의 방향성을 명확히 잡을 수 있게 되어서 정말 의미 있었던 1박2일이었다고 생각한다. 아직 경험적 지식이 충분치 않아서 조별 PT를 할 때에 많은 도움이 되지 못했지만, 앞으로 현대 사회에서 발생하는 많은 사건에 관심을 갖고, 내년에도 참여해 더욱 의미 있는 시간으로 만들고 싶다.

민지선(중앙여고 1년)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