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생글생글 597호 2018년 6월 4일

2019 대입 전략

[2019학년도 대입 전략] "신문 읽기와 메모 습관은 면접에도 크게 도움이 되죠"


고3이란 매달 자신의 위치를 객관화된 성적으로 확인하는 기간이다. 자신이 숫자로 평가받는 현실에서 벗어나고 싶은 것은 당연하다. 하지만 자신의 미래를 되새기며 ‘지금 이 고통’을 조금만 참아보기를 권해본다. 지난 호에 이어 대학교의 예시를 들어 학생부종합전형과 학생부, 자기소개서, 면접에 대한 대표적 질문에 대해 답해본다.

1. 자소서는 집중적인 심층 질문의 핵심이다

『저는 고1 1학기에 국어, 수학, 사회에서 1등급을 받고 2학기엔 국어, 영어, 기술에서 1등급을 받았습니다. 이러한 관심은 고2 1학기 한국지리로, 경제로 옮겨져서 1등급을 받고 2학기 때는 다시 국어, 수학, 사회문화에서 1등급을 받았습니다. 또한 봉사활동은 3년 내내 학교에서 55시간을, 학교 밖에서 60시간을 했습니다. 특히 장애인단체에서 책 읽어주기 활동이 인상 깊습니다. 저는 3년간 직책을 맡으며 친구들과 함께 학교 문제를 해결했습니다. 고1 2학기엔 반장, 고2 1학기에는 학습부장, 고3 1학기에는 부반장을 했습니다. 친구들과의 교우관계가 좋아서 인기가 많았습니다.』학생이 보내온 자기소개서의 일부다.

고칠 점과 면접 질문에 대해 조언이 필요하단다. 우선 많은 학생의 자기소개서에서 나타나는 특징이 보인다. 학교생활기록부를 요약한 것처럼 학생의 주관적인 관심과 열정이 보이지 않는다. 교과 성적에서 국어와 영어 등 어학 관련에서 꾸준한 발전이 보이지만, 얼마나 어떤 분야에 관심이 있는지 나타나지 않았다. 봉사를 좋아하는 것처럼 인식되지만, 구체적인 역할과 자신의 변화가 보이지 않는다. 책 읽어주기 봉사에서는 아이들은 어떤 반응을 보였는지, 학과 지원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궁금해진다. 학교 문제에 관심이 큰 것으로 보이는데, 얼마나 주도적으로 참여했는지 나타나지 않았다. 따라서 면접 질문으로는 “학교생활 중 가장 인상 깊은 활동은 무엇이었나요. 사례를 들어서 말해보세요” “국어를 꾸준히 잘해왔는데, 어느 부분이 국어국문학과 지원에 영향을 미쳤는지 말해보세요” “책 읽어주기 봉사활동을 했는데, 평소에 좋아하는 책 및 독서와 교육의 관계에 대해 간단히 말해보세요” 등이 있을 수 있다.

2. 제시문 면접에서는 비교·비판·견해 훈련이 필요하다.

“저는 경영학과를 지원해요. 제시문 면접 답변의 노하우를 더 알려주세요.” 학생의 질문이다. 실전 문제로 들어가 보자. 2018학년도 서울대 수시 일반전형 면접 및 구술고사 제시문 면접 문항이다. 『(가)는 영어로 효율성에 대한 개념을 설명했다. (나)는 실업자의 노동시장 참여를 높이기 위한 제도 개선 사례를, (다)는 의료 지출을 줄이기 위한 제도 개선 사례를 제시했다. 두 문제가 출제됐다. [문제1] (가)의 설명을 근거로 하여, (나)와 (다)에 제시된 정책들의 취지를 설명하시오. [문제2] (나)와 (다)의 정책들의 공통적인 한계를 말하고, 이에 대한 개선 방안을 논하라.』이는 인문대, 사회과학대, 간호대, 경영대, 농경제사회학부, 사범대학, 소비자아동학부, 의류학과, 자유전공학부에서 보았다. 모두 현실 사회의 제도와 관련성이 깊은 학과다. 효율성과 경제적 유인이라는 개념 설명을 이해하고, 이에 기반해 주어진 복지정책들에 대해 정리하고, 한계를 발견해 창의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학생의 다양한 의견을 보고자 했다. 중심 개념은 복지제도, 복지지출, 효율성, 사회보험, 경제적 유인, 생산적 복지, 노동정책, 보건정책, 재정건전성, 공정성, 형평성이다. 이 용어들은 고등학교 교과서 <국어1> <독서와 문법> <사회> <경제> <사회문화>에 이미 나온 것으로 <덴마크의 활성화정책> <돈으로 살수 없는 것들> 등 책에서도 응용해 발췌됐다.

고등학생이 이해할 만한 단어 및 설명이므로 너무 겁먹을 필요는 없다. 이론의 요건과 효과를 제시문에서 찾아 정리하고, 장점(이점)과 단점(한계)으로 재구성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 후 주어진 사례를 이론에 따라 적용해서 정리하면 된다. 두 개 정도 새로운 우리 사회의 사례를 스스로 생각할 수 있다면 재량점수도 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생글생글’ 같은 신문 읽기를 권한다. 답변 정리는 답변 순서와 사례 중심으로, 정리 방법은 목차 중심 메모나 마이드맵 메모 방식이 좋다. 늘 습관화하자.

현민 S·논술 입시연구소장 hm6161@naver.com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